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15.8명 vs 2.3명'…백신 접종 이후 75세 이상 확진 감소세 뚜렷

기사승인 2021.06.15  14:41:02

공유
default_news_ad2
서울 동대문구 체육관에 마련된 코로나19 예방접종센터에서 어르신들이 백신 접종을 받고 있다.2021.6.3/뉴스1 © News1 

코로나19 백신 예방접종을 가장 먼저 시작한 75세 이상의 고령층에서 확진자 발생이 크게 감소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상원 중앙방역대책본부 역학조사분석단장은 15일 코로나19 정례브리핑에서 지난해 12월 5주 차에 75세 이상 고령층에서는 인구 10만 명당 15.8명의 코로나19 환자가 발생했지만 4월 3주 차 이후에 환자 발생이 급격히 감소했다고 밝혔다.

예방접종률이 90%에 도달한 6월 2주 차에는 인구 10만명당 발생률이 2.3명으로 줄었다.

이상원 단장은 "75세 이상 고령층 예방접종률이 높아짐에 따라 환자 발생이 감소하는 추이가 뚜렷하게 나타나고 있다"면서 "접종 효과가 입증되고 있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치명률이 높은 고령층 환자 발생이 감소하면서 전체 치명률도 감소세를 유지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뉴스1 <뉴스커넥트>를 통해 제공받은 컨텐츠로 작성되었습니다.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